자유게시판

바쁘신 분들을 위한 세 줄 요약 (TL;DR):

평생동안 소프트웨어 커뮤니티에 정의의 편에 서있던 Richard Stallman 이 부당한 비난을 받고 있습니다.

현재 그를 공개적으로 지지하는 공개 서한의 서명 운동이 진행 중입니다.

괜찮으시다면 서명해주시기 바랍니다.

 

https://rms-support-letter.github.io/index-ko.html

 

하모니카 커뮤니티의 여러분, 처음 뵙겠습니다.

저는 (비록 하모니카는 아닙니다만) 그럭저럭 오랫동안 GNU/Linux 를 사용해온 사람입니다.  저는 자유 소프트웨어의 방식만이 가장 도덕적으로 컴퓨터를 사용할 수 있는 방식이라 믿으며, 지금까지 그 방식을 지키며 컴퓨팅을 하고자 노력해왔습니다.  오늘 이곳에 글을 쓰게 된 이유는 다름이 아니라, 자유 소프트웨어의 개념을 정식화하고 만들어냈고, GCC 를 포함한 수많은 필수적인 GNU 툴들을 제작한 Richard M. Stallman 박사를 지지하는 공개 서한에 서명해주실 것을 부탁하기 위해서입니다.

한국은 자유 소프트웨어에 대한 지식이 그리 많이 퍼져있지 않은 곳이라, Richard Stallman 에 대해서 잘 아시지 못하는 분이 많으실 것이라 생각합니다.  이곳을 빌어 간략하게나마 이 공개 서한의 배경에 대해 설명하고자 합니다.  이하를 읽어보시고 서명해도 좋다고 생각하신다면 부디 서명해주시기 바랍니다.

하모니카를 포함하여, 흔히 ‘Linux’ (리눅스) 라고 불리는 OS 는 실제론 GNU 라는 자유 소프트웨어만으로 이뤄진 운영체제와 Linux 라는 커널을 합쳐서 만든 “GNU/Linux” 를 이릅니다.  Richard Stallman 은 그 시발점인 GNU 선언문을 적은 장본인이며, C 컴파일러(gcc), C 라이브러리(Glibc), 필수 유틸(GNU Coreutils) 등의 최초 저자이며, 무엇보다 “자유 소프트웨어” 라는 철학적 개념을 구체적으로 법적 언어로 나타낸 GPL (GNU 일반 사용허가서) 라는 라이선스를 만든 사람입니다.  이 GPL 은 Linux 커널을 포함한 수많은 자유 소프트웨어들이 채용하고 있는 라이선스이며, 현재의 자유 소프트웨어 커뮤니티가 있을 수 있도록 한 가장 중요한 기여로 평가되고 있습니다.

Richard Stallman 은 자유 소프트웨어 철학에 대해서 전세계를 돌아다니며 끊임 없이 설파하고 있으며, 이것은 수많은 자유 소프트웨어 커뮤니티와 사람들에게 많은 영감을 주고 있습니다.  그의 대단한 점은 말만 자유 소프트웨어 철학을 논하는 것이 아닌, 자신의 모든 컴퓨팅 환경 자체를 자유 소프트웨어만을 사용하고, 자신의 행동이나 말 등도 자신이 말하고 생각하는 도덕에 준거하려고 끊임 없이 노력하는 것에 있습니다.  이러한 그의 태도를 보고, 인터넷에서는 존경의 의미를 담아 그를 “마지막 해커, 컴퓨터의 성인(聖人)” 등으로도 부르곤 합니다.

그런 Richard Stallman 은 지난 2019 년에 자신이 35 년 전에 만든 비영리 재단인 자유 소프트웨어 재단(FSF)의 이사장직을 내려놔야 했습니다.  그 외에도 그가 원래 속해 있었던 MIT 에서도 퇴출되었습니다.  사건의 경위는 이렇습니다.  그는 자신의 MIT 의 친우인 Marvin Minsky 박사의 누명을 변호하는 글을 인터넷 메일링 리스트에 썼는데, 그 글이 논란이 되면서 그는 (애초에 대부분이 무보수의 명예직에 가까운 것들이었지만) 자신이 맡고 있던 여러 직위를 내려놔야 했습니다.

Richard Stallman 이 일들을 내려놔야 하게 되었던 발단이 된 Marvin Minsky 와 관련된 사건은 결국 무혐의로 결론났지만, 그를 평소에 곱게 보고 있지 않았던 여러 사람들이 뭉쳐서 그를 끊임 없이 모함하여 결과적으로 그를 끌어 내리기에 이릅니다.  그는 평소에 자신의 홈페이지에 자신의 정치적 견해나 철학을 써왔는데, 사람들은 그곳에서 자신의 마음에 들지 않는 의견이나 세간에 논란이 될 수 있는 급진적 의견들(e.g. 낙태의 자유)을 뽑아 와서는, 부풀리고 왜곡하여 그를 모함하는 재료로 사용하였습니다.

그들의 왜곡은 Richard Stallman 의 표현의 자유를 극도로 침해하는 것이었습니다.  그는 부적절한 장소에서 자신의 홈페이지에 적는 종류의 견해들을 적거나 다른 사람에게 강요한 적이 단 한 번도 없습니다.  개중에는 그를 개인적으로 알거나 직접 대면한 사람들의 의견도 있는데, 대부분의 경험담은 실제론 “Richard Stallman 은 너무 엄격한 잣대를 들이대기에 공동 작업하기가 너무 까다롭다.” 정도입니다.  그러나 그것들은 당연한 것입니다.  자유 소프트웨어 철학의 기준은 결코 지키기 쉬운 것들이 아니며, 시대와 기술이 변하면 그에 맞춰서 대응이 필요한 것입니다.

그러던 얼마 전, Richard Stallman 이 FSF 의 연례 행사인 Libre Planet 에서 자신이 FSF 의 이사회에 복귀하는 것을 선언했습니다.  그의 많은 지지자들은 열광했지만, 그를 싫어하고 모함했던 못된 군중들은 이에 분개하며 그를 다시 끌어내리기 위해 공개 편지의 형태로 대항했습니다.  하지만 이번엔 지난번과는 다를 것입니다.  그의 지지자들은 모함자들에 대항하기 위해 마찬가지로 공개 편지를 만들었으며, 많은 지지자들이 이에 서명하고 있습니다.

Richard Stallman 은 자유 소프트웨어 커뮤니티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인물이며, 살아 있는 자유 소프트웨어 철학의 화신입니다.  그의 우직함과 끈질김 덕분에 우리는 GNU/Linux 를 자유롭게 쓸 수 있었습니다.  그를 지지하는 공개 서한에 부디 서명해주셔서, 우리 사회에 앞으르도 자유 소프트웨어가 널리 사용되고 보급되는 것에 힘을 보태주시기 바랍니다.  이 서명을 통해 우리는 “우리가 원하는 자유 소프트웨어” 를 주장할 수 있을 것이라 믿습니다.

자유 소프트웨어여 영원하라!

감사합니다.

------------

참고 링크들:

Richard Stallman 을 지지하는 공개 서한 (한국어 번역) : https://rms-support-letter.github.io/index-ko.html

서명 방법을 적은 문서 (한국어 번역) : https://github.com/rms-support-letter/rms-support-letter.github.io/blob/master/README_KO.md

------------

유감스럽고 죄송한 일이지만 이 공개 서한에 서명을 하기 위해서는 (비자유 서비스인) Github 의 사용이 가정되어 있습니다.  좀 더 자유로운 서비스인 Codeberg 를 사용할 수도 있지만, 이곳도 회원 가입을 필요로 하는 곳입니다.  Git 을 사용할 수 있으신 분은 Git 저장소를 복사하신 후에 서명된 패치를 signrms@prog.cf 나 ~tyil/rms-support@lists.sr.ht 로 보내주셔도 서명 가능합니다.

번호 제목 추천 수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34 hypnotix 가 민트19.x시리즈에서 안되니.. [6] 0 바람곰돌 2021.06.08 1104
933 드디어 제 노트북에서도 리눅스가 문제없이 돌아가네요 [3] 0 가벼운게최고 2021.05.13 1096
932 리눅스 너무 어려워요 [7] 0 수동동 2019.09.09 1096
931 우분투 20.04입니다 프린터가 안됩니다. [5] file 0 라루미 2021.04.28 1093
930 도와주세요 초보자의 슬픔입니다. [3] 0 노윤경 2020.06.02 1090
929 동일한 패키지 깨짐... [5] file 0 도전리눅스 2019.12.11 1090
928 네이버 웨일 같은 브라우저는 어떻게 설치하나요 [1] 0 스누피 2021.05.21 1089
927 WINE에서 이모지 입력 표기 안되는 문제&한글 네모 창?? [5] file 0 whale 2021.02.19 1089
926 "리눅스올킬" 이라는 리눅스 Q&A 및 커뮤니티 모음앱 공유~ [3] file 0 하늘땅별땅 2021.05.01 1088
925 리눅스 한글2020 beta 설치 후 한/영 전환 방법 [9] 0 봉팔봉팔 2021.01.02 1088
924 리그오브레전드 하고싶은데요 하는 방법없나요? [4] 0 라루미 2019.10.12 1087
» 자유 소프트웨어의 아버지인 Richard Stallman 박사를 지지하는 공개 서한 [4] 0 김태엽 2021.03.27 1085
922 영상 편집 k denlive 사용기 [6] file 1 재롱이 2021.01.23 1084
921 Fedora32 에서의 nimf 설치 후기 [2] 0 달빛연구자 2020.05.13 1083
920 리눅스 초보자분들 보세요. [4] 0 잘몰라요. 2021.04.21 1081
919 오픈수세를 사용해야할 5가지 이유 [9] 0 행복한펭귄 2021.03.18 1080
918 하모니카 리눅스 설치 인증 스크린샷입니다. [4] file 0 재훈스 2021.04.27 1079
917 저 혹시 터치패드 이상없이 잘 쓰고 계신가요? 이게 문제가 좀 있네요 [11] 0 iloveapink 2021.03.11 1079
916 카카오톡 실행질문 [5] 0 고미c 2021.04.21 1077
915 하모니카 JIN 설치해 봤습니다.. [4] file 0 hyuna 2021.02.21 1071
  • 하모니카 미디어 에디션
  • 설치가 필요없는 화상통화 하모니
loginbox
아직 회원이 아니세요? 회원가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