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눅스 팁 & 테크

조회 수 7240 추천 수 0 댓글 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근 한달간 컴퓨터 세대에 리눅스를 깔았다 윈도우10을 깔았다 삽질하다가

결국 윈도우의 횡포에 다 포기하고 리눅스에 안착했습니다 ^^;

개인적으로 앞으로 pc 운영체제는 리눅스와 맥os밖에 선택할게 없다는 생각이 드네요.


그저 초보의 사용 후기지만 누군가에게 도움이 됬으면 합니다.


1. os 설치

처음엔 우분투를 설치했었는데 그래픽카드 드라이버의 문제인지 우분투가 원래 그런전지

운영체제의 화면 전환이 너무 느리고 갑갑해서 루분투를 깔았습니다.

근데 우분투나 루분투나 리눅스를 처음 접하는 입장에서 뭐가 뭔지 하나도 모르겠더라구요.



그에 비해 리눅스민트는 윈도우나 맥만을 써오던 사람도 진입하기 상당히 수월하다고

생각되요. 드라이버 설치 면에서나 기본적으로 블루투스 설정 유틸이 제공된다던지

하는 것들에서요.


하모니카를 설치해보고 싶었습니다만 그당시 남는 usb가 2기가짜리밖에 없어서

리눅스 민트로 결정했습니다 ㅠㅠ


설치할 때 파티션 잡는건 한번 수동으로도 해봤었는데 그냥 전체 설치로 하는게 편했습니다.

uefi 어쩌구 뜨면 보통은 uefi로 하면 될겁니다.


하드웨어 자동 설치의 경우에 100프로 문제없이 설치된건진 모르겠습니다만, 제가

사용할 때 문제 없는 수준으로는


아수스 노트북의 경우엔 블루투스 잡고, 랜카드 잡고, 사운드카드를 못잡았으며

그래픽카드도 nvidia에서 지원하는 드라이버를 gui 환경에서 쉽게 깔 수 있었습니다.


lg 올인원 피시의 경우 자동으로 다 잡았습니다.

lg 노트북의 경우 블루투스 드라이버가 안잡혀서 외장 블루투스 동글을 이용했구요.

bu4096 칩셋인데 자동으로 인식됬습니다. 하필 제가 쓰는게 애플 마우스와 키보드라

제대로 된건지 모르겠네요. 애플제품은 윈도우에서도 잘 안됬어서요 ^^;;;

블루투스 헤드폰의 경우 잘 작동 했습니다.


asus 노트북 내장사운드카드의 경우 구글링을 통해서 잡긴 했는데

이전에 같은 상황의 질문자가 있어서 여러번의 질답을 통해 명령어 한줄로

설치가 되게끔 만들어진게 있는 경우였습니다. 그것도 상당히 여러번 검색을 통해서

접하게 된거라 일반 사용자가 수동으로 드라이버를 잡을 수 있을진 잘 모르겠어요.

능력자면 모르겠지만 안잡히는건 외장 usb 장치를 쓰는게 무난할 거라고 생각되요.



2. 한글 문제

기본적으로 fctix라는 입력기가 설치되어있는데 '끝글자 오류'라는 문제가 있습니다.

uim이라는 입력기로 대체하자 아직까지 문제 없이 잘 쓰고 있습니다.


제가 설치한 방법에 대해 조금 남기면 커맨드라인에서


sudo apt-get install uim 을 쳐서 입력기를 설치하고


리눅스민트 시스템 설정의 언어 에서 기본 입력기를 uim으로 바꾸고

그 밑에 한글 란에서 설치를 누르면 입력기 설정 프로그램이 설치되는데(ibus, fctix, uim 등

깔려있는거 전부 다 설치되요.)


리눅스 메뉴의 검색란에서 uim을 치면 입력기 설정 프로그램이 나와요.

그럼 언어거 이것저것 많은데 제일 밑에 한글로 '벼루'라고 있습니다.

그래서 벼루를 기본 입력기로 설정하고 벼루만 남기고 딴건 제외시켜줬습니다.


그리곤 밑쪽의 벼루키 설정 1에서 원하는 키를 한글 입력으로 설정해주면 됩니다.

일반 키보드같은 경우 한영키로 잘 설정이 됬고

노트북같은 경우 한영키 옆의 키 내지는 한자키로 설정이 되더라구요.

사용엔 지장이 없어서 그 이상은 아직 안알아봤습니다.


3. 인터넷뱅킹, 관공서

윈도우10에서도 잘 안되서 시도도 안해봤습니다. 핸드폰으로 하거나 안되는건 관공서 직접 가는게

윈도우 쓸때도 정신건강에 이로웠습니다.


4. 오피스 프로그램

기본적으로 깔려있는 리브레 오피스 사용하는데 문제없었습니다. 끝글자 문제도

uim 입력기 사용으로 해결됬습니다.


5. 클라우드

다른건 안써봤는데 드롭박스 잘 됩니다. 다른 것들도 컴퓨터에 직접 까는 경우 말고

브라우저를 통해서 하는 건 대부분 잘 될거같아요.


6.인터넷, 동영상, 음악

파이어폭스로 맥이나 윈도우에서처럼 똑같이 잘 되며 동영상이나 음악도 내장 프로그램으로

문제 없었습니다.


7. 프로그램의 설치

프로그램의 설치가 윈도우하고 달리 방법이 여러가지라 처음에 많이 답답했는데요 결과적으로

리눅스민트 소프트웨어 센터에서 인스톨하는 것과

deb 파일 누르면 설치되는거

커맨드라인에서 sudo apt-get install 프로그램 이름 치면 알아서 설치되는거

dev 파일이 여러개여서 커맨드라인에서 그 폴더로 들어가 sudo dpkg -i *.deb로 설치하는거


이렇게 빼곤 그냥 포기하는게 정신 건강에 이뤄웠던거 같습니다. 제 경우엔요;;;


8. 게임

어떻게 롤을 설치해봤는데 그것도 플레이온리눅스로 가능했던게 아니라 어느 분이 만들어주신 명령어로

했구요 상당한 프레임 드랍이 있었습니다.


스팀으로 리눅스 버전이 있는건 잘 됩니다. 다키스트 던전 깔아서 한글로 하고있습니다.


9. 업데이트

리눅스민트에서 업데이트할거 이런거 저런거 있으니 깔라고 하는데 문제없이 빨리 잘 됩니다.

윈도우는 업데이트 한번 하면 난리나고 서비스팩 옳리기 싫어도 맘대로 올려서 노트북

용량 0메가로 만들어버리고, 올리고 싶어도 안올라가서 설치 프로그램 또 찾아야되고

못쓰겠어요 정말.



- 총평 -


하드웨어 설치에 있어서 개인 사용자가 감내해야할 부분이 있지만

그런 부분과 프로그램 설치 방법만 넘어서면 윈도우보다 편하게 사용할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일적으로 컴퓨터를 쓰시는 분들의 경우는 잘 모르겠지만요....

윈도우는 포기입니다 포기. 리눅스는 문제가 있어도 그걸 해결하는 과정에서 배우는게 있는 것 같은데

윈도우는 정말 삽질인거 같아요.



  • profile
    행복한펭귄 2018.12.16 10:34

    젊은 세대들이 글 쓰신 분처럼 리눅스에 도전해서 리눅스를 잘 활용했으면 하는 바램이 있습니다.


    위에 분이 지적해 주신 것 처럼, 하드웨어 지원 부분에서 약간 걸리는 부분과 패키지 설치 및 관리에 대한 어려움 등이 약간의 문제가 될 수 있지만, 완전히 왕초보자님이 아닌 이상 이 부분도 약간의 실수를 통해서 몇 번 경험해 보면 사실 아무 것도 아닙니다. 물론 일반분들이 이런 실수와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누구나 이해하기 쉽게 상황별로 체계적이고 쉽게 세팅 및 관리, 사용하는 안내 방법이 필수 중에 필수겠죠.


    여하튼 모든 이런 저런 편견을 버리고 보아도 리눅스는 참으로 알면 알 수록 이래 저래 잘 굴려서 충분히 사용해 볼만한 누구에게나 열려있고 사용 가치가 매우 충분한 OS임을 사용해 보면 누구나 인정하게 될 것입니다. 이것은 Geek족이나 컴퓨터 전문가나, 업계 종사자에게만 속한 것이 아니라, 특별한 덕후 기질이 있는 사람에게만 해당하는 것이 아니라,.,..... 말 그대로 누구나에게 해당한다는 사실을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지고 인식되고 실제로 생활 속에서 설치해서 사용하길 기대합니다.


    아직은 오픈 소스 활동에 대해서 언급할 단계는 아닌 것 같으며, 일단은 대중들이 어떤 식으로든 리눅스를 많히 흔하게 접하고 당연시 사용하게 되는 단계로 나가는 것이 너무 중요하다고 보입니다.


    삼성 갤럭시 노트 시리즈의 "어디에서나 프로그래밍이 가능하게 만들겠다"라는 취지의 리눅스를 통한 프로그래밍 환경 지원같은 시도는 그런 의미에서 대단히 중요한 도전이라고 보입니다.


    많은 사람들은 당연히 많이 보고 늘 접하는 것 일 수록 더욱 친근하게 자주 사용하게 되고 자주 사용해야지 장단점도 알게되고 발전도 있고 시장도 형성되고 그러면서 사회가 만들어지는 것입니다.


    리눅스 OS에 국한 시키지말고 이를 오픈 소스와 연계 사회적 운동으로 확산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보입니다. 또한 리눅스 계열에서 대중 상대를 하는 부분에서 특별히 데스크탑 분야에서 소홀히 하는 부분이 너무 윈도우 대안 OS 또는 윈도우와 차별되는 리눅스의 어떤점에 너무 치우쳐서 대중적인 관점에서 집중하지 못하고 발전하지 못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리눅스 데스크탑은 약 20년간 그런 과정을 거쳐와서 지금에 이르렀습니다.


    이제는 기능 개선과 차별화 정책도 중요하지만, 더욱 중요한 것은 일반들이 너무나 공감할 수 있는 부분에 대한 확실한 집중이 필요하다고 보이네요.


    쉽게 말해서 누구나 인정하고 바라는 요구 사항을 확실하게 지원하는 것에 집중해서 완전히 그 문제에 대해서는 확실하게 해결을 보았고 공식적으로 그냥 설치해서 사용하면 어떤 바보라도 쉽고 직관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하게 만들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앞으로 하모니카 리눅스와 그 녀석들 (즉, 데스크탑 지향 리눅스들)은 이런 부분에 대한 고민이 더욱 깊이 있어야 한다고 보입니다.


    왠간하면 이런 얘기를 하지 않는데, 워낙 리눅스 계열의 전문가들은 고수준의 스페셜리스트와 Geek족들이 많아서 이런 너무나 상식적이고 너무나 평범하지만 대중들이 원하는 것에 대한 고찰이 좀 부족한 것 같습니다. 원래 너무 사람이 똑똑하면 가끔 바보보다 못한 결과를 이끌기도 합니다. 이런 현상은 어떤 분야나 마찬가지요. 그래서 어린 동자에게서 늙은 아무 것도 모르는 평범함 할머니에게서 깨달음을 얻었다는 선인의 얘기들이 나오는 법입니다. ㅋㅋ


    말 그대로 대중을 위한 대중을 향한 국민 리눅스 배포판을 기대합니다.



  • ?
    Moordev 2018.12.16 13:55
    사실 잘 찾아보면 리눅스가 초기세팅이 윈도우보다 더 펀한경우가 많이 됩니다.

    일단 커널에서 지원이 되기만 하면 무조건 잡히게 되어있고 자동화도 상당히 발전되어서 꽤나 편하게 이용할 수 있게 만들어지고 있습니다.
  • profile
    행복한펭귄 2018.12.19 10:29

    특별히 최근에는 이런 부분이 많이 개선되어서 말씀하신 그대로 정말 편해졌습니다.


    그리고 리눅스의 특징 중의 하나인 다양한 배포판을 통해서 개인 용도 및 성향에 맞는 배포판을 잘 선택해서 활용한다면 더욱 알차게 최적으로 시스템을 사용할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합니다.


    아주 대중적인 배포판부터 접근해 보시는 것이 여러 가지 면에서 좋을 것 같습니다.

    다 아시겠지만, distrowatch.com 에 접속해서 100위 안에 드는 배포판 중에서 10위 권에 드는 배포판을 좀더 유심하게 지켜보고 적용해 보시는 것을 권장하며, 때에 따라서는 순위는 낮아도 개인 성향에 맞는 아주 좋은 배포판이 있을 수 있으니 다양하게 접근해 보실 것을 권장합니다.


    아마도 대부분의 일반인들이라면 리눅스 민트, 하모니카ME, 넘버원 리눅스, 조린OS와 같이 아주 대중적인 배포판을 추천할 수 밖에 없네요. 물론 더욱 대중적이며 입 맛에 딱 맞는 배포판이 있을 것입니다. 수고롭지만 물어보고 찾아보고 써보면 그 만큼 유익이 있을 것입니다. ㅋㅋ


  • ?
    Ohnine 2018.12.16 16:00
    리눅스가 지원이 제대로 안정적으로 되는 하드웨어를 사용할 수만 있다면야, 아니이게 첫째 조건이죠.
    그리고 프로그램 설치는 소프트웨어센터나 apt install 만 쓰시면 됩니다요. 안드로이드 플레이스토어 처럼요.
    자신이 리눅스 사용법을 배울 의사가 있어야 쓸 수 있고, 그런 이들에게는 자유와 보안과 편의를 충분히 제공해주는 os 입니다.
  • profile
    행복한펭귄 2018.12.19 10:34

    100% 동감입니다.

    하드웨어 완벽 지원 문제는 어떤 OS를 사용하든지 겪는 문제이니 특별히 윈도우와 비교해서 고민하실 필요까지는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가능하면 리눅스 친화적인 하드웨어를 사용하면 더할 나위도 없겠죠. 너무 당연한 이야기지만 사실 그렇지 못한 경우가 많아서리...


    프로그램 관리는 특별한 일이 없는 이상 소프트웨어센터에만 의존해도 솔직히 크게 문제없습니다. 아주 일반적인 용도로 사용할 때는 말이죠. 특수한 경우 apt install 같은 콘솔 명령어를 애용하셔도 되지만 이런 것이 귀찮거나 콘솔이라면 난 무조건 힘들다면 쓰지 않아도 됩니다. 아주 특수한 경우가 아니면 그냥 소프트웨어 센터를 의존해도 문제없습니다. 대중적인 입장에서 얘기드린 것입니다.


    리눅스를 쓰던 무엇을 쓰던 당연히 시스템이 틀리니 배워서 사용해야겠죠.

    너무 상식적인 얘기인데, 이런 부분에 대해 불평, 불만을 가지시는 분들이 의외로 많은데,

    최소한의 차이점은 비교해서 알아 두시면 여러 가지로 개인에게 유익할 것입니다.

    시간의 여유가 있다면 더욱 깊이 있게 알면 알 수록 더욱 전문적으로 제대로 활용할 수 있을 것입니다.

    이 것은 윈도우, 맥, 리눅스, 안드로이드, 유닉스, 기타 OS

    어떤 것이든 마찬가지죠.

    상식은 지키면서 사는 것이 서로에게 유익입니다. ㅋㅋ

  • ?
    krhamoni 2018.12.17 01:26

    탐구심이 있는 분이라면 사무용도로는 큰 문제 없이 사용하실 수 있을 정도로 사용자 편의성이 높아졌습니다.


    ansksgks 님께서 지적하시는 부분들은 좀 더 시간이 필요할 것입니다.


    고견 잘 봤습니다.


    앞으로도 좋은 글 기대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profile
    행복한펭귄 2018.12.19 10:38

    요즈음은 특별히 대중들에게 많이 다가서기 위해서 정말로 다양하게 편의성을 높인 배포판이 우후죽순처럼 개발 및 보급되고 있습니다.


    특별히 오피스 작업과 같이 밥 먹듯이 접하는 부분에 대해서 만자로 리눅스, Deepin 리눅스, 리눅스 민트, 조린OS, 기타 다양한 대중적인 배포판과 대표적인 배포판에서 정말로 제대로 지원합니다.


    앞으로는 더욱 대중들이 다가가기 쉽게 어떤 바보라도 사용할 수 있도록 더욱 직관적이고 사용자 편의성을 더욱 높인 배포판이 업그레이드되어 배포될 것입니다. 지금도 왠간하신 분들은 쉽고 직관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수준까지 만들어 보급하고 있지만, 그것 조차도 힘들어 하시는 분들이 많아서 말 그대로 어떤 학습적인 지식이 없어도 기존의 관습처럼 사용하던 습관과 상식 만으로도 사용할 수 있도록 매우 직관적이고 학습이 거의 필요 없는 수준의 일명 어떤 바보라도 사용할 수 있는 UX, UI를 제공하는 방향으로 나갈 것입니다. 기대해도 좋을 것 같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유튜브 프리미엄 우회 결제 - 우크라이나 file 1 Kevin 2023.12.17 4117
공지 리눅스에서 자기 노트북의 모델명이 무엇인지 궁금할때는 dmidecode file 1 Kevin 2023.12.17 336
공지 하드웨어 호환성을 확인하고 싶을 때는 linux-hardware.org 를 사용해보세요 file 0 Kevin 2023.11.23 682
공지 하모니카 7.0 카카오톡 hidpi 설정하기 1 file 0 Kevin 2023.11.22 450
공지 리브레오피스에서 hwp 사용하기 4 file 0 타조 2023.10.11 1011
761 MX-linux 18.1 사용중입니다. 12 0 말씀 2019.03.26 1460
760 또 하나의, 전세계 News 보기 Site! 1 0 식혜고양이 2019.03.23 630
759 [사용기] MX-linux 18.1 설치 사용 3일째 ^^ 3 0 바람곰돌 2019.03.22 3510
758 흑백 사진을, color로 바꾸고 싶다면? 0 식혜고양이 2019.03.07 601
757 세계 역사를 공부하고 싶다면?? 0 식혜고양이 2019.02.10 617
756 [팁] 김프에서 CMYK 다루는 방법 그리고 대안들 2 0 행복한펭귄 2019.02.01 2446
755 보디리눅스 (bodhi linux) 5.0.0 한글설정, 한글입력 - 저사양, 넷북 추천 8 file 1 크림빵 2019.01.29 5024
754 [팁] vlc Player에서 마우스 클릭으로 일시정지 가능하게 하기 2 0 iloveapink 2019.01.24 1214
753 리눅스민트, 노트북 한영키 nabi 입력기에서 되네요 6 0 ansksgks 2019.01.11 2639
752 투자사의 정보를 알고 싶다면?? 0 식혜고양이 2019.01.05 413
751 [설치기] 리눅스 민트 19.1 테사 업그레이드 3 file 0 바람곰돌 2018.12.25 1190
750 일본 경제, IT 소식을 듣고 싶다면?! 0 식혜고양이 2018.12.23 385
749 또 하나의, 논문 제공 Site! 1 0 식혜고양이 2018.12.21 529
748 인공위성 관련 지식을 알고 싶다면?? 1 0 식혜고양이 2018.12.21 463
747 전세계 영화 소식을 듣고 싶다면?? 2 0 식혜고양이 2018.12.21 474
746 만자로로 리눅스 입문했습니다 :) 9 0 mstq 2018.12.18 1474
» (후기) 리눅스민트로 리눅스 처음 사용 시작했습니다 7 0 ansksgks 2018.12.16 7240
744 젠투 리눅스에서 도스용 타자 연습 프로그램을 까는 방법 1 0 espresso-tiger 2018.11.28 701
743 linux 정보 update???? 0 식혜고양이 2018.11.17 462
742 또 하나의 photoshop 대체 site! 1 0 식혜고양이 2018.11.16 706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47 Next
/ 47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