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모니카 묻고답하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많은 사람들이 이제는 여러 가지 이유로 프로그래밍의 필요성을 느낍니다.

요즈음 가장 전형적인 접근 방법은 스크래치 -> 파이썬 -> C++(C#) -> R, Go와 같은 접근 방법으로 언어를 접근합니다.

좋은 방법이기는 합니다만, 세상에서 가장 쉬운 언어는 아무래도 BASIC 언어가 아닌가 싶습니다.

물론 실용성이라는 측면에서 보면 시각에 따라서 엄청나게 다양한 평가가 이뤄지겠지만, 대중적인 접근성과 어느 정도의 실용성을 갖춘 언어라는 것은 부정할 수 없을 것입니다.


리눅스에서 사용할 수 있는 BASIC 언어는 의외로 많습니다.

전 세계의 BASIC 언어만 정리해서 체계적으로 정리하시는 분이 있습니다. 그 분의 사이트를 참고하면 도움될 것입니다.


베이직 언어 페이지

http://basic.mindteq.com/index.php


윈도우용 베이직 종합 안내

http://basic.mindteq.com/index.php?i=windows


리눅스용 베이직 종합 안내

http://basic.mindteq.com/index.php?i=linux


윈도우와 리눅스 모두에서 사용할 수 있는 것도 있고, 각 OS별로 사용할 수 있는 것도 있습니다.

여하튼 무료이면서 다양한 기능을 제공하는 다양한 BASIC을 통해서 아주 단순한 프로그래밍부터 상당히 전문적인 프로그래밍까지 가능함을 보여줍니다.


감바스(GAMBAS)와 같은 부류의 베이직 언어가 무려 20여 가지가 넘게 준비되어있습니다.

그런데 썰렁한 원시 수준의 베이직이 아니라 상당히 쓸만한 실용적인 베이직이라는 것이 마음에 듭니다.

확장성까지 겸해서 실제로 프로그래밍해서 실용적인 패키지 제작 및 배포까지 가능합니다.


이젠 사람들에게 널리 알려지지 않은 베이직부터 시작해서 파스칼 계열, 요즈음 뜨고 있는 함수형 언어들에 대해서 차분하게 얘기해 봐야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완전 초보자라도 마음만 있고 차분하게 접근하면 누구나 쉽게 익혀서 프로그래밍할 수 있는 베이직부터 널리 알려지고 실제로 대중적으로 쓰이길 기대합니다.


솔직히 스크래치 같은 경우 실용성이 조금 좋지 못하죠. 개념적인 접근성과 대중에게 프로그래밍에 친숙해 지는 좋은 역할을 한 것은 인정하지만, 본격적인 실제적인 프로그래밍에는 무리가 많습니다. 다시 원래의 컴퓨터 초창기 시절로 돌아가서 베이직의 대중화를 생각해 봅니다. 지금은 80년대 베이직을 생각하면 안 됩니다. 베이직이 엄청나게 좋아졌습니다.


원하는 모든 사람은 누구든지 쉽게 익혀 자신의 프로그래밍을 마음대로 만들어 보급하고 나누는 문화가 형성되어 나가길 기대합니다. 그 시점을 베이직으로 부터 시작했으면 좋겠습니다.


에브리바디 프로그래밍! @.~

  • profile
    행복한펭귄 2018.05.08 09:10

    티오베 링크에 따르면


    https://www.tiobe.com/tiobe-index/


     비주얼 베이직 닷넷 6위를 제외하고는 100위 안에 어떤 베이직 언어도 순위에 포함되어 있지 않네요. 심지어 포트란과 코볼 같은 구시대적인 언어도 포함되어 있는데 말입니다.


    요즈음 베이직이 완전히 천대 받고 있군요. 비주얼 베이직 닷넷은 그래도 닷넷과 연결하여 6위라는 엄청난 순위를 자랑하고 있네요.  재미있는 것은 28위 코볼, 40위 포트란으로 여전히 잘 사용되고 있다고 하네요. ㅋㅋ


    아무래도 사람들은 인기있는 언어를 사용하게 되고 그렇지 않은 언어는 관심도 없고, 잘 사용하지 않는 경향이 있습니다. 이런 저런 이유로...


    위에 소개한 다양한 거의 알려지지 않는 BASIC 프로젝트들이 인기는 별로 없지만, 개인적으로 잘 활용하면 나름 유용하게 잘 사용할 수 있는 부분이 있는 것은 사실이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BASIC 언어가 기존의 썰렁한 베이직 언어가 아닙니다. 직접 하나 하나 경험해 보면 알겠지만, 참으로 기능도 막강하고 다른 언어와 연계하여 다양한 프로그래밍이 가능함을 알 수 있습니다. 앞으로 커뮤니티 회원님들이 원한다면 위에 소개된 베이직 언어들을 차분하게 하나 하나 구체적으로 소개할 생각이 있습니다. 원하지 않는 다면 굳이 소개는 생략합니다. 각자 알아서 보시고 구체적인 의견이나 질문을 남기시면 즉 어느 정도 사람들의 반응이 있으면 관련된 글을 남기도록 하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게시판에 질문하기 전 읽기 - 어떻게 질문을 하는 것이 좋을까? 1 0 Kevin 2019.11.18 13010
737 하드디스크 포멧 후 파일관리자 3 0 Jong 2020.02.18 779
736 금융 쇼핑 에뮬레이터 질문입니다 6 0 빨리빨리 2019.06.27 779
735 우분투 LTS (리눅스민트 포함) 리눅스 커널 업데이트 - 4.13.0-32 0 la_Nube 2018.01.26 778
734 액티브X 30개 공공기관에서 전격 제거 소식 12 0 행복한펭귄 2018.01.16 777
733 대중들은 구체적인 가이드, 사용 사례가 필요합니다. 4 0 행복한펭귄 2017.12.23 777
732 기본입력기 nimf 문제 5 file 0 killsystem10 2023.11.18 776
731 하모니카 OS 업그레이드 문제 2 file 0 moreni 2023.01.20 776
730 리눅스를 쓰면 컴퓨터의 성능을 100% 활용하지 못한다는 이야기를 들어서요.. 5 0 라루미 2022.02.20 776
729 하모니카OS와 VIVEex 1 0 taiyin 2021.09.07 775
728 하모니카3.0 바탕화면 자동정렬 기능을 끄고 싶어요. 1 0 ddpp2 2020.05.04 775
727 이런 형태의 게임서버용 보드를 만들까 구상중! 7 0 cancaodosang 2019.05.12 774
726 키보드 재입력 시간 짧게 설정할 수 있으면 좋겠어요. 2 file 0 ddpp2 2019.05.28 773
725 [질문] 파일 관리자로 다른 하드디스크 접근시 암호 설정 5 0 krhamoni 2018.12.18 773
724 NVIDIA 그래픽 드라이버 문제 7 file 0 djwon 2022.10.11 772
723 [질문] HamoniKR-ME 64bit 1.1에서 그놈 달력 한글 적용이 안돠는데 6 0 보생 2018.11.25 772
722 시나몬 말고 다른 환경을 지원할 계획이 있으신가요? 5 0 가벼운게최고 2022.01.20 771
721 USB 부팅 만들고 BIOS/LEGCY BOOT of UEFI-ONLY MEDIA 에러 나올 때. 1 0 꿈나무 2022.08.07 769
720 내일배움카드를 이용하여 온라인 강의를 수강 7 0 leaveoiop 2022.10.07 768
719 질문 드립니다. 2 0 MJY 2021.01.25 767
718 허태준 - 가장 의미 있고 즐거운 개발 4 0 Kevin 2018.04.22 767
Board Pagination Prev 1 ... 82 83 84 85 86 87 88 89 90 91 ... 123 Next
/ 123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