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모니카 묻고답하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많은 사람들이 이제는 여러 가지 이유로 프로그래밍의 필요성을 느낍니다.

요즈음 가장 전형적인 접근 방법은 스크래치 -> 파이썬 -> C++(C#) -> R, Go와 같은 접근 방법으로 언어를 접근합니다.

좋은 방법이기는 합니다만, 세상에서 가장 쉬운 언어는 아무래도 BASIC 언어가 아닌가 싶습니다.

물론 실용성이라는 측면에서 보면 시각에 따라서 엄청나게 다양한 평가가 이뤄지겠지만, 대중적인 접근성과 어느 정도의 실용성을 갖춘 언어라는 것은 부정할 수 없을 것입니다.


리눅스에서 사용할 수 있는 BASIC 언어는 의외로 많습니다.

전 세계의 BASIC 언어만 정리해서 체계적으로 정리하시는 분이 있습니다. 그 분의 사이트를 참고하면 도움될 것입니다.


베이직 언어 페이지

http://basic.mindteq.com/index.php


윈도우용 베이직 종합 안내

http://basic.mindteq.com/index.php?i=windows


리눅스용 베이직 종합 안내

http://basic.mindteq.com/index.php?i=linux


윈도우와 리눅스 모두에서 사용할 수 있는 것도 있고, 각 OS별로 사용할 수 있는 것도 있습니다.

여하튼 무료이면서 다양한 기능을 제공하는 다양한 BASIC을 통해서 아주 단순한 프로그래밍부터 상당히 전문적인 프로그래밍까지 가능함을 보여줍니다.


감바스(GAMBAS)와 같은 부류의 베이직 언어가 무려 20여 가지가 넘게 준비되어있습니다.

그런데 썰렁한 원시 수준의 베이직이 아니라 상당히 쓸만한 실용적인 베이직이라는 것이 마음에 듭니다.

확장성까지 겸해서 실제로 프로그래밍해서 실용적인 패키지 제작 및 배포까지 가능합니다.


이젠 사람들에게 널리 알려지지 않은 베이직부터 시작해서 파스칼 계열, 요즈음 뜨고 있는 함수형 언어들에 대해서 차분하게 얘기해 봐야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완전 초보자라도 마음만 있고 차분하게 접근하면 누구나 쉽게 익혀서 프로그래밍할 수 있는 베이직부터 널리 알려지고 실제로 대중적으로 쓰이길 기대합니다.


솔직히 스크래치 같은 경우 실용성이 조금 좋지 못하죠. 개념적인 접근성과 대중에게 프로그래밍에 친숙해 지는 좋은 역할을 한 것은 인정하지만, 본격적인 실제적인 프로그래밍에는 무리가 많습니다. 다시 원래의 컴퓨터 초창기 시절로 돌아가서 베이직의 대중화를 생각해 봅니다. 지금은 80년대 베이직을 생각하면 안 됩니다. 베이직이 엄청나게 좋아졌습니다.


원하는 모든 사람은 누구든지 쉽게 익혀 자신의 프로그래밍을 마음대로 만들어 보급하고 나누는 문화가 형성되어 나가길 기대합니다. 그 시점을 베이직으로 부터 시작했으면 좋겠습니다.


에브리바디 프로그래밍! @.~

  • profile
    행복한펭귄 2018.05.08 09:10

    티오베 링크에 따르면


    https://www.tiobe.com/tiobe-index/


     비주얼 베이직 닷넷 6위를 제외하고는 100위 안에 어떤 베이직 언어도 순위에 포함되어 있지 않네요. 심지어 포트란과 코볼 같은 구시대적인 언어도 포함되어 있는데 말입니다.


    요즈음 베이직이 완전히 천대 받고 있군요. 비주얼 베이직 닷넷은 그래도 닷넷과 연결하여 6위라는 엄청난 순위를 자랑하고 있네요.  재미있는 것은 28위 코볼, 40위 포트란으로 여전히 잘 사용되고 있다고 하네요. ㅋㅋ


    아무래도 사람들은 인기있는 언어를 사용하게 되고 그렇지 않은 언어는 관심도 없고, 잘 사용하지 않는 경향이 있습니다. 이런 저런 이유로...


    위에 소개한 다양한 거의 알려지지 않는 BASIC 프로젝트들이 인기는 별로 없지만, 개인적으로 잘 활용하면 나름 유용하게 잘 사용할 수 있는 부분이 있는 것은 사실이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BASIC 언어가 기존의 썰렁한 베이직 언어가 아닙니다. 직접 하나 하나 경험해 보면 알겠지만, 참으로 기능도 막강하고 다른 언어와 연계하여 다양한 프로그래밍이 가능함을 알 수 있습니다. 앞으로 커뮤니티 회원님들이 원한다면 위에 소개된 베이직 언어들을 차분하게 하나 하나 구체적으로 소개할 생각이 있습니다. 원하지 않는 다면 굳이 소개는 생략합니다. 각자 알아서 보시고 구체적인 의견이나 질문을 남기시면 즉 어느 정도 사람들의 반응이 있으면 관련된 글을 남기도록 하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게시판에 질문하기 전 읽기 - 어떻게 질문을 하는 것이 좋을까? 1 0 Kevin 2019.11.18 13007
715 민트 쥐돌이 타라 가이드 앤 팁 1 0 Ohnine 2018.09.27 765
» [언어] BASIC 언어로 쉽게 누구든지 프로그래밍할 수 있습니다 1 0 행복한펭귄 2018.05.06 765
713 허태준 - 가장 의미 있고 즐거운 개발 4 0 Kevin 2018.04.22 765
712 기본입력기 nimf 문제 5 file 0 killsystem10 2023.11.18 764
711 MX리눅스 블루투스 오류 0 6Gelemen 2020.11.19 764
710 asus t100 태블릿 pc 설치 0 자트로 2019.07.29 764
709 하모니카1.3 virtualbox 설치시 오류 2 0 짱구신 2019.05.26 764
708 리눅스 민트에서 내장 그래픽 사용하다가..ㅜㅜ 3 0 블랙커피 2022.01.03 763
707 좋은 소식?? 2 0 식혜고양이 2018.10.07 763
706 snap flatpak 3 0 Ohnine 2018.07.19 763
705 [질문] comix 설치가 안됩니다. [Mint 19.1 Tessa 64bit] 5 0 관우 2019.01.31 762
704 VirtualBox 제로데이 취약점 발견한 연구원, 오라클에 제보하지 않은 채 공개해 2 0 la_Nube(누베) 2018.11.08 762
703 CrossOver 17.5.0 출시 4 file 0 행복한펭귄 2018.05.09 762
702 하모니카 5 에서 nimf 사용중인데 한영키 오른쪽 alt 설정이 재부팅하면 다시 적용이 안됩니다. 10 0 Japser 2022.05.16 761
701 가상키보드 문의 2 file 0 chizeta 2020.06.09 761
700 하모니카 게시판이 아주 ㄱㅍ이네요 3 0 KongS 2023.06.07 760
699 하모니카 5.0 에서 6.0으로 업그레이드 하면서..... 4 file 0 KongS 2022.12.07 760
698 우분투20.04LTS 에서 wine 6.0 안정판을 설치하려고하는데 잘안됩니다. 0 라루미 2021.01.28 760
697 화면보호기 설정은 없어진건가요? 3 0 빨리빨리 2020.02.17 760
696 CentOS 7/6 리눅스 커널 업데이트 - 3.10.0-693.21.1.el7, 2.6.32-696.20.1.el6 1 0 la_Nube 2018.03.10 760
Board Pagination Prev 1 ... 83 84 85 86 87 88 89 90 91 92 ... 123 Next
/ 123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