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모니카 묻고답하기

조회 수 3874 추천 수 0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Ubuntu 16.04 LTS (Xenial Xerus) Is Now in Final Freeze, Launches April 21, 2016

우분투 16.04 LTS (제니얼 제루스)가 2016년 4월 21일 발표를 앞두고 지금 마지막 작업 중에 있습니다. 


ubuntu-16-04-lts-xenial-xerus-is-now-in-final-freeze-launches-april-21-2016-502984-2.jpg


4월 21일이니 몇 일만 있으면 완전히 색다른 우분투 리눅스 버전이 발표되는군요.


하모니카 리눅스 사용자들도 우분투 최신판을 손꼽아 기다리고 있겠죠. 얼마나 변화가있을까 정말 밤잠을 설치는 분들도 계시겠네요. 나만 그런가... ㅋㅋ


우분투 최신판 발표 -> 리눅스 민트 최신판 발표 -> 하모니카 리눅스 한글화 과정서켜서 최신판 2016년 하반기 발표


로드맵이 이렇게됩니다. 지금도 아주 오래전에 비해서 많이 좋아진 것은 사실이지만 최종 사용자 입장에서 많은 개선이 이뤄져야 할 것으로 보이는데, 특별히 데스크탑 환경과 주변 장치 지원등에 근본적인 해결이 되길 기대합니다.


여하튼 4월 21일 발표되면 모두 설치해서 테스트해 보시고 소감을 남겨주시길... ㅎㅎ



  • profile
    윙혼 2016.04.15 16:02

    보통 버전업이 되면 바뀌는 것이 많나요? 그냥 대충 쓰는 편이라 버전업이 되어도 뭐가 바뀐 지 모르고 그냥 쓰게 될 듯 합니다. 아는게 있어야 이런 대화에 끼어 볼탠데 아쉽군요

  • profile
    행복한펭귄 2016.04.16 11:00

    윙혼님. 너무 부담느끼실 필요는 없습니다.


    솔직히 어떤 배포판을 쓰시던지 처음 설치한 그대로 있는 프로그램들 그대로 사용하셔도 나름 만족스럽게 쓰는데는 거의 문제가 없습니다.


    하모니카 리눅스의 경우 이미 설치된 프로그램 그대로 그냥 실행해서 용도에 맞게 쓰면되고, 쓰다가 뭔가하고는 싶은데 관련 프로그램이 설치되어 있지 않거나, 있기는 하나 기능이 부족하다 보이면


    소프트웨어 관리자에 가서 찾아보면 나름 합당한 프로그램을 찾을 수 있을 것입니다. 거기서 바로 설치해서 사용하면 왠간해서는 알아서 최신 버전으로 설치되고 사용할 수 있습니다.


    너무 민감하게 일일이 업데이트되거나 업그레이드 되었다고 모든 소프트웨어에 대해서 일일이 설치해서 사용할 필요는 없습니다. 하모니카 리눅스 자체의 (보안) 업데이트  부분은 매우 중요한 부분이니 이 부분은 조금 성가실 수도 있지만 꼭 자동이든 수동이든 열심히 업데이트해줄 것을 권장하는 바입니다.


    보안쪽은 꼼꼼이 챙기시고, 응용프로그램 쪽은 자신의 용도와 취향에 맞게 적절하게 사용하시면 됩니다.

    제가 말씀드리는 것은 사용자 수준과는 무관하게 일반 최종 사용자 입장에서 말씀드린 것입니다.


    그러나 조금 더 신경써서 사용하면 더욱 자신에게 유익하다는 것은 상식이죠.


    아는게 있어야 대화에 끼어 볼텐데.... 아쉽군요....


    그냥 편하게 그냥 글 남기세요. 글 남기는 것도 습관입니다. 누군들 다 알아서 글쓰는 것이 아닙니다.

    그냥 하다보니까 알게되고, 알게되니까 재미있어서 더욱 하게되고... 뭐 그런거죠.

    그냥 채팅한다고 생각하고 주저리 글 남겨주세요. 부담감 가지지 말고요.

    그래야지 본인도 실력도 늘고, 재미도 있고, 친분도 생기고 좋습니다.


    다른 리눅스 커뮤니티는 너무 전문용어를 넘치게 사용하여 왕초보자, 초보자, 능력은 전문가이지만 리눅스에서 익숙하지 않는 사람들이 솔직히 많이 부담스러워합니다. 이 곳 커뮤니티는 편한 리눅스 모임이 되었으면 하는 것이 저 개인의 개인적 바램입니다.


    그래서 저도 특별한 일이 없으면 전문용어를 자제하고 나름 친숙하게 장황하게 소설쓰듯이 글을 남기는 것입니다. 부담감을 덜어드리기 위해서...


    개인적으론 그냥 결과만 딱 알려드리고 싶을때도 있지만, 너무 인간적이지 않은 것 같아서 마음에 내키지 않네요.


    인간미가 넘치는 리눅스 공동체가 되길 기대합니다.

  • profile
    윙혼 2016.04.16 11:41

    올라오는 글이 많지는 않아서 이해가 가지 않는 글들도 정독은 하지만 썰렁한 게시판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서 라도 댓글을 달아야 하는데 너무 형식적인 댓글을 달면 성의 없어 보여서 자제하고 있습니다. 열심히 활동하시는 분들에게 도움이 되고 싶은데 댓글은 달리지 않지만 그래도 꾸준히 읽으며 견문을 넓히는 초보 이용자도 있다는 것을 알아주셨으면 합니다

  • profile
    행복한펭귄 2016.04.16 12:01

    윙혼님. 마음과 생각 잘 알아들었습니다. 부담 느끼지 말고, 너무 다른 사람 의식하지 말고, 자신에게 유익한 부분을 잘 소화해서 즐겁게 사용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저는 최소한 하모니카 리눅스 커뮤니티에 한 해서는 철저히 왕초보자 입장, 최종 사용자 입장에서 모든 것을 생각하고 글도 쓰고 답변도 드리고 앞으로 이런 입장은 변함없이 진행할 것을 약속드립니다.


    대중적인 데스크탑 리눅스 배포판이라는 주제에 맞게, 모든 것은 대중적이고, 핵심적인 내용으로 친절하고 편하게 진행되길 고대합니다.


    편하게 같이 지냅시다. 하하

  • profile
    Sound:D 2016.04.16 19:03

    제가 요즘 그러고 있습니다..

  • profile
    행복한펭귄 2016.04.17 10:14

    Sound:D님. 편하게 활동하세요. 너무 부담느끼지말고요. ㅋㅋ


    저는 개인적으로 이 커뮤니티에 오시는 분이 


    1. 하모니카 리눅스를 통해서 편하게 자신이 원하는 생산적인 일을 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2. 리눅스를 배우는 즐거움을 누리길 기대합니다.


    3. 오픈 소스의 드 넓은 세계를 인도함 받아 오픈 소스계의 우수한 인재들이 많이 생기길 기대합니다.


    4. 소비자로만 머무는 것이 아닌 생산자들이 많이 생기길 기대합니다.


    5. 무엇보다 사람들에게 유익한 모임이 되길 기대합니다.


    저의 이 커뮤니티에 대한 시각과 나름의 목표입니다. 참고하셈.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게시판에 질문하기 전 읽기 - 어떻게 질문을 하는 것이 좋을까? 1 0 Kevin 2019.11.18 11047
588 2016년 베스트 리눅스 데스크탑 환경 2 0 행복한펭귄 2016.05.03 7033
587 하모니카에서 적용해볼만한 PPA 1 0 string 2016.05.02 3686
586 간단하게 PPA로 커널 업데이트하는 방법 (4.4.0) 7 0 string 2016.05.02 7238
585 행복한 펭귄님께... 8 0 고스트 2016.05.01 6622
584 식혜고양이님의 글을 보고 고민해보았습니다. 3 0 string 2016.05.01 7000
583 monitor 해상도가, 변경이 안되네요; 2 0 식혜고양이 2016.05.01 7135
582 여긴 의외로 잘 돌아가네요. 1 0 세벌 2016.05.01 6746
581 제어 Center의 booting 복구로도, kernel update 가능하나요~??? 3 0 식혜고양이 2016.04.30 6942
580 [답변] 잘 알겠습니다... 10 0 행복한펭귄 2016.04.30 6603
579 하모니카 관계자 분들은 게시판 관리는 하지 않나요? 0 Inasis 2016.04.30 6331
578 데비안 기반의 스파키 리눅스 4.3 "티케" 발표 5 file 0 행복한펭귄 2016.04.29 3740
577 본컴과 서브컴의 부팅시간을 비교해보겠습니다. 2 0 해바라기별 2016.04.28 6951
576 Parted Magic 2016_04_26 버전 발표 2 file 0 행복한펭귄 2016.04.28 3345
575 오픈소스 클라우드 오피스SW, ‘오픈365′ 공개 2 0 행복한펭귄 2016.04.28 3285
574 이케아는 왜 일본에서 실패하고 한국에서 성공했는가? 0 행복한펭귄 2016.04.27 7781
573 우리은행 공인인증서 보안 솔루션 제공 업체에 문의해보았습니다. 4 0 요우 2016.04.26 7045
572 한컴의 hwp 포맷 에디터개발은 어디까지 왔을까요? 7 0 해바라기별 2016.04.26 6775
571 리눅스 배포판 최신 우분투, "잠재적인 심각한 프라이버시 결함 있다" 0 행복한펭귄 2016.04.26 6071
570 다솜 입력기 관련해서 질문하나 올려 봅니다... 6 file 0 기즈모 2016.04.26 6773
569 티맥스 오에스 향후 전망? 7 0 세벌 2016.04.26 6332
Board Pagination Prev 1 ... 88 89 90 91 92 93 94 95 96 97 ... 122 Next
/ 122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