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모니카 묻고답하기

조회 수 6836 추천 수 0 댓글 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한컴은 우리나라 IT기업 중에서는 그나마 리눅스에 대한 관심도가 높은 업체로 알려져있습니다.

대표적으로 아시아눅스도있습니다. 아시아눅스의 일반 데스크탑사용자에 대한 업데이트는 이루어지지 않았습니다만

최근까지도 서버용 아시아눅스에대해서는 업데이트를 하였다라고 들었습니다.

한국형 표준 리눅스개발인 부요에도 참여한것으로 알려져있습니다.


2014년에는 7년만에 리눅스용 *.HWP 포맷을 기반으로한 에디터를 내놓겠다라고 한적이 있습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5&oid=092&aid=0002061600)

그로부터 2년이 지났습니다만 리눅스를 기반으로한 한글2014 뷰어를 제외하고는 아직 에디터프로그램은 출시되지 않고 있습니다.

다 만들어졌는데 눈치만 보고있는것 일까요?


저같은경우에는 HWP포맷을 지원하는 에디터가 빨리 나왔으면 하는 바램은

모든 공공기관은 아래아한글을 기반으로한 전자결재시스템으로 이루어졌기 때문입니다.

대부분 아래아한글을 주로 쓰고있고요.


저는 리눅스가 공공기관이 우선적으로 사용되어야 한다라고 생각합니다. 그럴려면 문서작성과 공인인증서를 불러들이는

가장 기본적인 기능만 지원되어도 윈도우를 쓸 이유가 없을것 같습니다.

저도 한때 관공서에서 일해본경험이 있는데요. 마이크로소프트사가 XP지원을 중단한다고 했을때

그야말로 난리가 아니였습니다. 이를 담당하던 행정자치부도 식겁했고요.


정부정책과 방침대로 엑티브X가 본격적으로 퇴출되기 시작하면 우리나라도 OS를 선택하는부분에 있어 좀더 자유롭게 될것입니다.

아마 티맥스도 이를보고 OS개발에 재차 나서는듯해 보입니다. 하지만 시장방향을 잘못읽었어요.. 얘네들은


그럴려면 리눅스도 어느정도 준비가 필요하다고 생각해요. 은행을 비롯해서는 오픈환경을 많이 지원하고 있습니다만

관공서는 지원한다라고적혀 있으나 실질적으로 지원이 미비한곳도 있고 관심을 끄고있는곳도 있습니다.

정부정책의 흐름을 볼때 엑티브X는 포기해도 공인인증서는 포기못할듯합니다(뚜렷한 대안이 없으니)

그런데 오픈환경에서 공인인증서를 불러들이는 툴인 G3가 불편한점이 한두가지가 아니예요..


이런부분들이 조속히 해결되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 profile
    행복한펭귄 2016.04.26 14:02

    시장(Market)을 개척하지 못하면, 결코 확장할 수 없습니다.

    개인적으로 업체 별 입장과 시장을 어떻게 다뤄야 하는가에 대한 고민도 이해가지만, 생각보다 선택과 집중이라는 측면에서 정말로 멋지게 사업하시는 분들은 거의 못보았습니다.


    리눅스 시장이 왜 이렇게 성장하는 중에도 성장하지 못하고 있는 것일까요?

    사실은 기업이나 기술의 문제보다는 문화의 문제가 더욱 깊이 뿌리 깊게 잡혀있어서 그럽니다.

    이미 아실만한 분들은 너무 잘 알고있을테니 생략하고요, 여하튼 대한민국만의 특수한 문화때문에 좋은 것들이 좋은 열매를 맺기가 참으로 힘듭니다. 그러니 기업하는 사람들이 더욱 선택과 집중하는데 어려움이 있고, 공동체 활동은 둘째 치고 결과가 나올리가 없지요!


    현제 상황에 대해서 명확하게 사실을 알려주셨는데, 대한민국의 특수성에 맞게 리눅스 문화도 재정비가 필요하고 기업의 투자도 집중해야 한다고 보이네요. 그러나 솔직하게 말씀드리면 아직까지는 우리들 모두가 미숙해서 시간이 생각보다 많이 걸릴 것 같습니다. 얽히고 섥힌 것이 워낙 많아서 그렇게 쉽게 해결될 것으로 보이지 않는군요.


    그냥 최종 사용자 입장에서 이것 저것 신경쓰고 싶지 않고, 편하게 살고 싶다면, 너무 깊게 관여하시지 않는 것이 정신적인 건강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변화를 위해선 상당한 기간이 필요할 것으로 처방되거든요....


    어떤 포기하신 분들의 말따나 그냥 각 OS별로 나름의 장담점을 잘 파악해서 알아서 쓰시고, 결제는 안드로이드 폰에서 하시던가 하시는 편이 정신 건강에 좋으실 것 같고, 그 신경쓰고 시간 낭비할 시간에 개인적으로 생산적이고 건강하게 만드는 유익한 일들에 집중하시는 것이 좋을 것으로 보입니다.


    이런 류의 문제는 쉽사리 해결될 문제로 보이지 않습니다. 저도 개인적으로 예전같이 그렇게 많이 개입하고 싶지 않습니다. 사실은 알고 있지만, 개인이 나서서 해결될 문제가 아니고 그럴만한 가치가 있는 부분이 아니기 때문이죠.


    어떻게 보면 참 슬픈 일이지만, 다른 한편으로 다른 방법으로 서비스받으면 됩니다. 편안하게 생각하면 편안하게 살 수 있습니다. 더 본절적인 것들에 시간을 투자하실 것을 권장하는 바입니다.


    msn010.gifmsn010.gifmsn010.gifmsn038.gifmsn038.gifmsn038.gif

  • ?
    해바라기별 2016.04.26 17:16

    제 성격상 오지랖도 넓고 다른사람이 하지않는걸 해보는것과 관심을 가지는 성격이기도 합니다만..

    기술적으로 빠른속도로 추격하는 중국(이미 중국에서는 다 잡았다라고 평합니다.)과 격차를 좁히지 않으려는 미국의

    틈바구니 사이에 한국이 처한 현실이 안타까워 이런글 저런글을 올려봅니다.

     

    제가 개방형os를 주목하는 이유는 앞으로의 먹을거리와 직결되어있고 그것이 또 하나의 일자리가 창출될 수 있는 중요한 부분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런부분에 있어 특정기업들이 독점하고 있던 과거와 달리 산업의 환경과 동향이 빠르게 변화하고 있습니다. 저는 종사자가 아님에도 언론을 통해 쏟아져 나오는 기술과 여건을 체감할 수 있는데 종사자는 더욱 그렇겠지요. 

     

    모바일에서는 타이젠이 생태계를 만들려고 하고있습니다만. 쉽지않은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마찬가지로 PC에서도, 웨이러블, 스마트TV, 테블릿에서도 특정 플랫폼에 국한되지않은 통합적인 OS수요가 있고

    이런 부분일수록 공공기관이 주도로하여 개방형os를 더욱 장려해야만 이용자수도 늘고 개발자들도 늘면서

    생태계가 빠르게 구축되는것이 겠지요.

     

    사용자가 늘면 그만큼 컴플레인이 늘어날테고 또 그 수만큼 피드백이 되면서 생태계를 구축하고 안정화하는데

    도움이 될것이라는 생각입니다. 공공기관이 이런 변화를 빨리 캐치해서 주도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 profile
    행복한펭귄 2016.04.27 10:06

    해바라기별님. 핵심(CORE)를 잘 파악해서 글을 남겨주셨네요.

    저도 동감입니다. 리눅스는 단순한 OS가 아닙니다. 굳이 리눅스가 단순한 OS라면 이렇게 커뮤니티 활동하면서까지 적극적으로 활동할 이유가 없습니다. 그냥 개인적으로 알아서 쓰면 됩니다.


    오픈소스, 리눅스가 가지는 진정한 의미는 해바리기별님께서 언급하신 것 같이, 새로운 시장을 형성하고 그로 인해서 실제적인 삶을 살아가는 우리들에게 일용할양식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실제적인 삶의 질을 개선하는 근본적인 소스를 제공하기 때문입니다. 더 쉽게말하면 기존의 삶의 패턴을 근본적으로 변화를 가하는 근본 정신이자, 사상이자, 철학이자, 결과물이요, 과학적 혜택입니다. 종교까지는 아닙니다. 가끔 오버하시는 분들 중에는 리눅스를 종교 수준으로 올리시는 분들도 있는데 그것은 절대로 아니옵니다.


    온 몸으로 느끼게 말한다면, 리눅스로 인해서 정확하게 말하면 오픈 소스로 인해서 새로운 시장을 열고 개척하고 개선하고 그로 인해서 전혀 새로운 세계를 구추가고 기존에 우리가 늘 습관처럼 살아왔던 모든 근본적인 것들에 대해서 다시 질문하고 재정의해서 결국은 사람에게 삶의 유익과 혜택을 제공하고 사람으로 태어나서 사람답게 살다가 사람답게 죽도록 만드는데 실제적이고 구체적인 기술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리눅스의 목적입니다.


    상당히 희안하고 괴상한 이야기로 들릴 수도 있겠지만, 이것이 리눅스가 지향햐야 하는 이데아입니다. 그러니 리눅스 OS와 윈도우즈OS하고 비교하느라 바쁜 이런 말도 안 되는 분위기는 리눅스 철학에 맞지도 않고, 오픈 소스 정신에 위배되는 정말로 종교로 말하면 이단적인 행위 (쓸데없는 행위)일 뿐입니다.


    어려운 얘기는 집어 치우더라도, 한마디로 리눅스와 오픈소스로 인해서 새로운 시장을 개척해서 우리 모두 새롭게 사회를 정의해서 잘 먹고 잘 살아보자는 것이 핵심입니다.


    지금 전 세계적인 오픈 소스의 시장의 변화와 리눅스 시장의 영향력에 대해서 조사해 보세요. 그리고 대한민국에서의 오픈 소스의 영향력과 리눅스 시장에 대해서 구체적인 사실을 조사해 보세요. 그러면 가슴을 칠 수 밖에 없습니다.


    지구가 생긴 이후로 이렇게 급변한 변화와 기회가 주어진 것이 단 한번도 없는 무척 고민되는 시대를 살아가고 있고, 또한 좋게 얘기하면 엄청난 기회가 우리에게 이 세대에게 주어졌는데, 엉뚱한 것들에 시간과 정성을 쏟느라 시간만 낭비하고 있고 정작 시장 개척에는 손도 못쓰고 있거나, 진척이 너무 늦어있습니다. 이런 부분이야 말로 깨어있어야 합니다.


    제발 핵심을 봅시다. 이런 시각과 의식이 동기화되지 않고, 마인드가 서지 않고, 구체적인 로드맵에 따라서 역할 분담과 책임의식을 가진 일에 집중하지 않는다면 이렇게 주어진 엄청난 기회를 다른 사람들에게 뺏기고 종노릇하면 살아야 하는 비참한 결과를 가져옵니다.


    우리에게 엄청난 기회가 다가와있습니다. 엉뚱한 것들은 제발 그만두고, 논쟁은 멈추고, 시장 개척에 집중하시길 모든 사람들에게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그리고 새롭게 디자인된 그런 사회를 통해서 우린 전혀 다른 방식으로 살고 먹고 사는 문제에 대한 근본적으로 다른 삶과 구체적인 형식과 내용을 가질 수 있습니다. 그 답을 알고 있는 사람은 아무도 없습니다. 우리에게 기회가 주어졌고 다행스러운 것은 역동적인 투쟁과 경쟁을 통해서 이 놀라운 것들을 찾아가야 하는 사명이 우리에게 주어진 것입니다.


    이것이 진정한 오픈 소스가 우리에게 주는 의미입니다. 너무 기술적인 내용에만 치우치시는 분들도 더욱 중요한 내 삶에 대해서 생각해 보세요. 기술을 왜 증진시킵니까? 그 근본에 대해서 생각해 보시길...


    먼저 이런 저런 것들을 떠나서 마인드의 변화부터 시작이 필요하네요.


    PS


    리눅스 마스타 자격증, RHCE, LPIC 등 리눅스 자격증 (물론 다른 리눅스 자격증도 있음)

    리눅스 회사

    리눅스 공동체 활동

    오픈 소스와 관련된 여러 가지 부산물과 활동


    무엇보다 리눅스로 인해서 일자리를 많이 창출하고 리눅스로 인해서 기술 개발이 더욱 속도를 높이고, 더욱 근본적인 핵심적인 발전이 이루어져서 많은 사람들의 삶 속에서 구체적인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오픈 소스가 적절하게 잘 사용되길 기대합니다.


    시장 경제와 공동체의 딜레마를 극복하는 것이 리눅스 공동체가 가지는 일종의 이슈라고 보시면됩니다.

    아무도 이 문제에 대해서 근본적으로 대답하신 분이 지금까지는 없습니다. 시행착오를 통해서 우리 모두가 찾아가야하고 이를 통해서 찾아낸 결과물은 정말로 많은 구체적인 삶의 혜택으로 다가올 것입니다.

    기술은 배우 중요합니다. 다시 한번 얘기하지만 기술은 매우 매우 중요합니다. 그러나 방향성을 모르고 기술에만 매몰되면 기술은 기술로 그치고 맙니다. 이젠 방향성을 제대로 찾아 기술과 과학을 우리의 삶에 구체적으로 접목해서 근본적인 삶의 방식부터 변화를 주고 실제적인 삶에 영향을 주길 기대합니다.


    저는 이를 위해서 리눅스OS를 사용하며 오픈 소스 활동을 하며, 이를 개인의 사명으로 알고 살아갈 것입니다.

  • profile
    행복한펭귄 2016.04.26 14:22

    개인적으로 한컴리눅스도 사용해보았고, 당연히 한컴리눅스에서 돌아가는 한글 워드프로세서도 사용했지요.


    아시아눅스도 서버 운영 측면으로 사용해보았고, 나름 열심히 말들어서 괜찮다고 보는데, 문제는 계속적으로 개발 & 확장해야 하는데 기업의 특성상 수익성이 보장되지 못하다보니 원활하게 개발이 이뤄지지 않고, 그러다보니 꾸준한 패키지화 작업이 이뤄지지 않고 중단되었다가 다시 팀을 모아서 재개발에 들어가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안드로이드에서 돌아가는 한글 워드프로세서도 이런 기술을 바탕으로 만들어졌다가 안드로이드용 한글 워드프로세서도 제가 알기로는 수익성 문제때문에 또 개발이 사실상 포기되고, 그 인원들을 리눅스 개발 인원과 합처서 뷰어 개발하고 기존의 WINE 기반으로 만들어진 한글 워드프로세서를 다시 새롭게 만드는 것으로 알고있는데, 다시 와인 기반으로 만드는 것인지 새롭게 완전히 Native로 만드는 것인지, 아니면 QT로 만들지 등등...에 대해서는 알려진 바가 전혀 없어서 기술적인 정보를 모르겠습니다.


    확실한 사실은 기존에 WINE 기반으로 만들어진 한글워프로세서로 완전 최적화되지는 않았지만 나름 쓸만했는데, 최근에 나온 한글NEO 버전을 리눅스에서 구현하는데 애로사항이 많이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시스트란이라는 통번역 회사의 기술을 리눅스에 접목하는 부분도 문제가 있고 기타 윈도우즈 라이브러리에 의존해서 만들어진 기술들은 리눅스에서 그대로 구현할려면 그 자체를 완전히 새롭게 만들어야하니 쉽게 말해서 윈도우즈용 제작보다 더 힘이 들다는 얘기죠.


    회사이기 때문에 당영한 얘기지만 수익구조를 만들어야 하는데, 어떻게 이런 난관을 극복하고 개척할지를 지켜봐야하는 부분입니다.


    예전에 대신증권에서 HTS 리눅스용 개발이 화제가 되었고, 그 여파로 실제로 윈도우즈용 HTS만이 아닌 윈도우용과 리눅스용 HTS 동시 개발 보급이 화제 거리가 된적이 있는데, 결론만 얘기드리면 이것도 기술적인 문제도 있지만 여러가지 증권계의 역학 관계때문에 한 번 작품으로 마무리되고 아직까지도 리눅스용 HTS는 개발, 보급되지 못하고 있는 중입니다. 대부분이 기술적인 문제보단 여러 가지 관계때문에 진행이 안 되죠. 사업성 명목으로 말입니다.


    대한민국의 특성상 한글 워드프로세서는 필수인 것은 인정할 수 밖에 없는데, 이런 문제를 어떻게 해결해 나갈지 지켜봐야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것도 결론은 개인 사용자는 지켜볼 수 밖에 없다는 것으로 끝나네요. 

    이 사실은 더욱 슬프네요. 사실상 할 수 있는 일이 없지요.

  • profile
    요우 2016.04.26 17:36

    개인적인 생각입니다만 아마 한컴오피스 측에서는 최근 개발한 웹 클라우드 오피스 기반의 '넷피스24'를 내세우며 멀티 플랫폼을 달성했다고 할 가능성이 높아보입니다.


    실례로 최근 한컴오피스의 한컴프렌즈 사이트에 방문해보면, 리눅스용 한컴오피스 뷰어 2014가 사라진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 ?
    해바라기별 2016.04.26 17:44

    저도 그렇게 생각해요. 일단 클라우드 오피스 기반이라면 모바일이냐 PC냐, 또 어떤  OS냐라는 플랫폼에 구분없이

    사용할수있으니 특정 플랫폼에 국한된 소프트웨워보다는 더 넓은 이용자들을 불러들일 수 있을테니깐

    사실 따지고 보면 합리적인 선택이라고 생각은 합니다.

     

    그런데 한국시장에서 HWP를 가장 많이 사용하는곳이 어딜까 생각해본다면 공공기관이고.

    당연하겠습니다만 결재시스템이 클라우드형이 되지는 않을테니 

    결재시스템이 호환되지 않으면 OS를 선택 할 수 있는 폭도 그만큼 좁아지겠죠....

     

    저는 다른곳은 둘째치고라도 공공기관이 우선적으로 리눅스를 사용했으면 하는 바람에서

    그럴려면 정부와 업체가 좀더 관심을 기울였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 profile
    행복한펭귄 2016.04.27 10:19

    정확한 사실은 모르니 이렇다 저렇다 얘기할 수 없지만,

    한컴 쪽에서 수입성이 없거나 매우 적은 리눅스에만 집중 투자하기에는 시장성이 부족하다고 스스로 평가한 듯합니다. 또한 기존의 경험에 비추면 WINE 기반으로 재설계를 할 수는 있지만, 지금의 시장의 변화에 따라서 WINE 기반으로 결과물을 내 놓으면 사람들에게 절대로 환영받지 못할 것이 거의 확실시되고, 완전히 리눅스 Native 프로그래밍을 하자고 하니 기술력도 문제이고, 인력 수급 문제와 투가 회수 문제 등과 관련하여 시장성에 문제가 심각하다는 결론을 낼 수 밖에 없을 것입니다.


    예전 한컴리눅스에서는 자체 한컴리눅스와 한컴오피스를 만들어서 배포했고, 정품 판매도 했는데, 결론만 말하자면 투자 가치대비 너무나 회수가 되지 않아서, 말그대로 손해를 심하게 보아서, 특별한 수익구조를 근본적으로 만들기 전까지는 해바리기별님이 얘기한 그대로 웹오피스로 대체하는 분위기로 갈 것으로 보입니다. 아직 경영자들이 생각보다 오픈소스와 리눅스에 대한 인식이 그렇게 높지가 못하신 경우가 많아서 기존의 시장 경제 논리에 따라서 이런 식의 접근 이상을 기대하기는 좀 힘들다고 보이네요.


    새로운 파이를 과감하게 새롭게 틀을 만들어서 그곳에서 경쟁해서 더욱 큰 파이를 만들고, 더욱 개선하고 이런 식으로 과학적 접근과 경쟁과 발전이 이뤄져야 하는데, 마인드의 변화와 과감한 투자를 겸해서 동시에 이뤄져야 하니, 기간이 상당히 필요할 것으로 보입니다.


    안타까운 현실이죠. 그리고 지금은 PC 시장 자체가 과도기라 기존의 시장 체계를 고수하면서 시장 논리에 따라서 사업하면 파이를 키우기는 커녕 유지하기도 힘듭니다. 그러니 모든 것을 재정의해서 더욱 과감하게 시장을 개척하면서 심지어 대중들과 고객에게 인식시켜서 시장을 형성해 나가야하니 말 같이 쉽지가 않은 것이죠. 경영자 입장에서 그렇다는 것입니다. 개발자 입장에서도 서로 다른 OS의 특성을 고려해서 개발한다는 것이 정말 힘든 일입니다. 최종 사용자 입장에서도 이런 저런 불만 사항이 많아지는 것도 너무 당연한 것이고요. 정말로 많은 격변이 있는 시기라서 누가 정답을 가지고 사업하는 그런 시기가 아니다보니 이런 저런 고민이 많은 것은 사실입니다.


    그러니 더욱 새로운 시장 개척, 요즈음 유행하는 말대로 새로운 먹거리 투자를 위해서 정말로 고민을 많이해서 투자해야겠죠. 그리고 말이 나와서 그런데 오픈 소스와 리눅스를 잘 활용해서 실업난도 해결하는 방향으로 나갔으면 좋겠다고 생각합니다. 시장을 더욱 넓힐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이자 소스를 제공하는데 이런 기회를 머리 잘 굴러고 미래를 보고 투자 잘 해서 새롭게 살길을 열어야 하지 않겠습니까?


    리눅스 커뮤니티는 단순한 OS 사용법 공유 사이트가 아닙니다. 이런 측면에서 리눅스 커뮤니티도 운영되어야 한다고 봅니다. 할 만이 너무 많지만, 주제와 관련해서 이 정도로만 언급하겠습니다.


    모든 사람들이 더욱 사람답게 살 수 있도록.... 오픈 소스와 리눅스가 잘 활용되길 기대합니다.

    제가 하고자 하는 핵심적인 얘기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게시판에 질문하기 전 읽기 - 어떻게 질문을 하는 것이 좋을까? 1 0 Kevin 2019.11.18 12978
608 안녕하세요. 하모니카 설치 해보니 좋네요.^^ 2 0 sapaksa 2016.05.22 5394
607 안녕하세요 버추얼박스에 제 첫리눅스로 하모니카를 깔았습니다. 2 0 늅늅이의꿈 2016.05.22 5609
606 리눅스 커널 4.6 공개 1 0 행복한펭귄 2016.05.21 5850
605 [잡담] 유데미에서 리눅스 강의를 해보세요. 1 0 행복한펭귄 2016.05.20 5860
604 결국은 winscp를 wine 위에서 돌립니다. ^^ 13 0 바람곰돌 2016.05.19 6282
603 [잡담] 국내 배포판도 같이 성장해 나갔으면 좋겠다. 2 file 0 행복한펭귄 2016.05.19 6742
602 버그관련 이야기 ^^ 2 0 바람곰돌 2016.05.19 5612
601 한글입력기 다솜이 님프로 변경되었네요. 4 0 string 2016.05.18 6797
600 [질문] 하모니카 리눅스에서 TV보는 방법 아는대로 알려주세요. 4 0 행복한펭귄 2016.05.18 6491
599 오늘 설치했습니다 9 0 앞집꼬마 2016.05.17 5835
598 전철 안에 있는 모니터... 10 0 세벌 2016.05.17 6505
597 SSH에 GUI 접근이 안되네요 문제가 뭘까요? 30 0 바람곰돌 2016.05.12 9700
596 winscp와 같은 프로그램이 뭐가 있을까요? 5 0 바람곰돌 2016.05.11 7306
595 국민은행/신한은행 뱅킹이 정상작동이 되나요? 4 file 0 해바라기별 2016.05.10 7482
594 초보자들을 충격과 공포에 빠뜨릴 역대급 아이콘들의 향연 6 0 string 2016.05.06 3523
593 트럼프와 개방형OS 리눅스. 4 0 해바라기별 2016.05.05 6985
592 browser가 자꾸 종료되네요; 1 0 식혜고양이 2016.05.05 6981
591 민원제기를 했던것에 대한 답변이 왔습니다. 5 0 해바라기별 2016.05.04 7048
590 조금 쌩뚱맞은 질문; 3 0 식혜고양이 2016.05.04 7480
589 emacs매뉴얼 한글번역작업을 하신분이 계시네요! 1 file 0 maumc 2016.05.04 8271
Board Pagination Prev 1 ... 88 89 90 91 92 93 94 95 96 97 ... 123 Next
/ 123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