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모니 게시판

요즈음 스크래치 열풍이 대단합니다.

코딩 열풍과 함께 스크래치를 모르는 사람이 거의 없을 정도로 많은 곳에서 적용합니다.

그런데 솔직히 스크래치는 배우기도 쉽고 나름 다양한 용도로 적용할 수 있지만 제약 사항이 많습니다.

그래서 본격적으로 자신이 원하는 것을 만들려면 파이썬과 같은 언어를 배워서 사용해야 합니다.

물론 C언어와 같은 언어에 비해서 파이썬은 무척 쉽고 간결하고 기능도 뛰어나지만 솔직히 완전 대중들은 이도 어려울 수도 있습니다. 그래서 비주얼 베이직, 델파이, 파워빌더와 같은 RAD Tool이 여전히 인기가 있습니다.


그 중에서 리눅스에서 사용할 수 있는 아주 대중적인 것은 감바스와 라자루스를 들 수 있는데, 특별히 베이직을 기반으로 하고 비주얼 베이직과 비슷한 감바스를 이용하면 생각보다 쉽게 자신만의 프로그램을 만들어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라자루스가 훨씬 뛰어난 것은 인정하지만 파스칼 기반이라 일반 대중들이 접근하기에는 C언어 접근하는 것 못지 않게 어려울 수도 있습니다. 그래서 대중들에게는 감바스로 접근해서 라자루스로 가기를 원하고, 본격적으로 프로그래밍하고 싶은 분은 바로 라자루스로 접근하는 것이 좋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여하튼 이렇게 좋은 감바스가 있는데, 생각보다 널리 알려지지 않아서 다시 한 번 소개합니다.


초보자를 위한 감바스 사용자 가이드 

http://distro.ibiblio.org/vectorlinux/Uelsk8s/GAMBAS/gambas-beginner-guide.pdf


이 책을 보시면 아주 자세하게도 설명되어 있습니다. 비주얼 베이직, 델파이, 파워 빌더에 익숙한 사용자는 단번에 바로 잃고 적용해서 사용할 수 있을 것입니다.


왕초보자님은 사실 어느 정도 설명을 들으면 쉽게 접근할 수 있는데, 아쉽게도 아직은 한국어로 자상하게 설명한 글들이 거의 전무하다보니 번역기의 도움을 받아야겠네요. 앞으로 기회되면 감바스를 널리 보급하기 위해서 한글화 작업 및 한글 문서에 집중해서 번역해 볼까 합니다.


감바스 공식 홈페이지

http://gambas.sourceforge.net/en/main.html


자세한 것은 감바스 공식 홈페이지를 애용해 주시면 됩니다.


모든 사람들이 감바스를 이용해서 편하고 직관적으로 자신 만의 프로그램을 작성하고 나누는 그날이 올 때까지...


유튜브에서 gambas rad programming과 관련 검색해 보면 다양한 강좌들이 나올 것입니다.

그런 동영상들을 참고하시면 그렇게 어렵지 않게 익혀서 바로 프로그래밍할 수 있을 것입니다.


나중에는 완전 왕초보자라도 한국어로 바로 익혀서 사용할 수 있게 한국화, 한국어 설명서, 한국어 사이트, 기타 제반 작업을 해야할 것으로 보입니다. 혼자하기에는 매우 벅찹니다. 어떻게 해야 하면 좋을지 고민해 보겠습니다. 좋은 생각이나 아이디어 있으시면 댓글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PS

1964년 다트머스 대학에서 처음으로 베이직이 만들어진 이후로 50년이 넘는 세월이 흘렀습니다.


다크머스 대학 베이직 50주년 기념 홈페이지

http://www.dartmouth.edu/basicfifty/


베이직은 잊혀진 쓸모없는 언어라는 혹평이 전문가들 사이에서는 난무했지만, 여전히 베이직은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심지어 사실상 지원이 끊긴 비주얼 베이직 6.0 버전 같은 경우 계속적인 지원이 이뤄져야 한다는 일종의 청원이 이뤄질 정도입니다.


클래식 비주얼 베이직 다시 가져오기 캠페인

https://visualstudio.uservoice.com/forums/121579-visual-studio/suggestions/3440221-bring-back-classic-visual-basic-an-improved-versi


그래서 다양한 OS에서 베이직 기반으로 다양한 시도들이 이뤄지고 있는데, 특별히 아직 까지는 널리 알려지지 않았지만 윈도우, 리눅스에서 비주얼 베이직과 같이 쉽고 직관적으로 프로그래밍할 수 있는 감바스 언어가 제공됩니다. 이를 이용하면 몇 가지 사항만 경험하면 정말 쉽게 프로그래밍할 수 있습니다. 물론 스크래치 보다는 어렵습니다. 그러나 몇 번 실수하면서 접하다 보면 대중들이라도 그렇게 어렵지 않게 접근할 수 있다는 것을 스스로 알게 될 것입니다. 감바스가 널리 사용되기를 진심으로 바랍니다.

번호 제목 추천 수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하모니카 5.0 Hanla 64bit 릴리즈 노트 [9] 0 JamesBae 2021.10.12 14214
공지 [공지] '하모니 소식' 게시판 변경 공지 [1] 0 LukeHan 2018.12.17 28108
363 하모니카OS 설치 후 입력키보드 문제 [3] 0 말없는벌새 2020.08.05 398
362 18.04 바이오닉에서 원인불명의 오류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4] 0 Moordev 2018.05.01 398
361 만자로 리눅스에선 amd그래픽 카드 드라이버 설치를 어떻게 하나요. [1] 0 라루미 2022.02.22 397
360 오페라 웹브라우저 스냅 설치 지원 [1] 0 행복한펭귄 2018.08.03 397
359 Collabora Online 3.2, 클라우드의 LibreOffice에 더 강력한 기능 제공 [9] 0 행복한펭귄 2018.04.20 397
358 최고의 우분투 리눅스 대안과 왜 당신이 전환해야 하는가 [1] 0 행복한펭귄 2018.03.17 397
357 새로운 CPU 취약점 발견 : 멜트다운프라임 & 스펙터프라임 [9] 0 la_Nube 2018.02.16 397
356 하모니카 홈페이지 레이아웃이 이상하게 나오네요? [5] 0 세벌 2019.06.12 396
355 HamoniKR 4.0 에서 기본 ntfs 마운트(자동)시 안드로이드 repo sync문제 0 아르테 2021.01.27 395
354 인터넷 접속만으로 감염! 갠드크랩 랜섬웨어 더 강해졌다 [8] 0 la_Nube 2018.04.15 395
353 리눅스 타깃 비트코인 채굴 마이너 결합된 버터플라이 랜섬웨어 유포 [8] 0 la_Nube 2018.03.21 395
352 공격자들이 리눅스 컨테이너를 탈출해 호스트의 루트 권한을 탈취할 수 있는 RunC 결점 발견 [1] 0 la_Nube(누베) 2019.02.24 394
351 하모니카3.0 단축키 컨트롤+스페이스 가 안되네요. [1] 0 ddpp2 2020.05.04 393
350 Me1.4 설치 중단후 로그인화면 진입시 대책 0 반시12 2019.11.01 390
349 리눅스 설치 흔적 [2] file 0 liberta 2021.12.23 389
348 run파일 설치할때요. you appear to be running an x server 라고 나오는데 어떻게 해결하나요? [2] 0 ddpp2 2019.08.22 388
347 하모니카에서 flux 써보신 분 있으신가요? [2] 0 telnet 2019.06.25 388
346 X11Docker라는 프로젝트가 있습니다. [1] 0 Moordev 2018.03.21 388
345 앱이미지파일 [1] 0 보리 2018.09.16 387
344 kldp와 하모니카 사이트 차이 [11] 0 세벌 2018.03.31 387
  • 하모니카 미디어 에디션
  • 설치가 필요없는 화상통화 하모니
loginbox2
아직 회원이 아니세요? 회원가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