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모니카 묻고답하기

조회 수 5650 추천 수 0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오픈소스 대명사 리눅스, 탄생 25돌 맞았다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60823094046


"시간당 7.8개 패치" 리눅스 커널 개발 더 빨라졌다

http://www.ciokorea.com/news/30958


linux-25-years-100678342-primary_idge.png



한 때 컴퓨터 세상의 지배자였던 윈도의 대안 정도였던 리눅스는 지금은 존재감이 엄청나게 커졌다. 테크크런치는 “가솔린펌프부터 스마트워치까지 거의 모든 기기들이 리눅스 기반으로 구동되고 있다. 또 여러분이 방문하는 사이트 대부분도 리눅스 기반이다”고 전했다.

최근 들어선 마이크로소프트(MS)조차 리눅스를 위한 코드를 배포하고 있을 정도다.


아직도 윈도우의 대안 OS로만 리눅스를 바라볼 것인가? 아니면 오픈소스 대명사로서 리눅스를 바라볼 것인가?

이미 정답은 나와있지 않은가? 

리눅스는 더욱더 오픈소스의 영향력을 다양한 방면에서 적용하여 발휘할 것이라 믿어 의심치않는다.

정말로 탄생 25돌을 맞은 기분이 참으로 묘하다.

개인적으론 앞으로 쭈욱 리눅스의 발전을 지켜볼 생각이다.


어떤 OS가 탄생 몇 주년을 기념하는가? 그 자체가 말이 안 되는 표현이 아니겠는가?

그런데 유독 리눅스 탄생 25주년을 기념한다는 의미가 무엇인가 되새겨볼 필요가있다.

리눅스는 단순한 OS가 아닌 시대를 이끌어가고 새로운 변화를 이끌어 가는 중심인 오픈소스의 대변인이기 때문에 이렇게 칭송받는 것이다. 

물론 평가는 극과 극이기는 하지만 말이다. ㅋㅋ

더욱 성장하여 많은 사람들에게 유익한 OS로 거듭나길 기대한다.

리눅스 커널의 개발 속도와 기여 대상의 변화를 보고 느끼는 것이 없는가?

기대해볼만한 것인 아닐까?

  • ?
    string 2016.08.23 21:17

    우분투를 처음 접해본 것이 10.04, 데비안은 6버전일 때 였습니다. 그때는 호기심에 잠시 설치해보고, 설치  후 딱히 할 것이 없어서 리눅스 보다 윈도우로 더 자주 부팅하게 되더군요. 어떤 유틸을 써야 할지를 몰라서 vlc 하나로 음악도 듣고 영화도 보곤했습니다. 몇년을 건너뛰어 우분투 14.04 때부터 다시 리눅스에 관심 갖고 다시 도전해보니 리눅스를 메인으로 사용하기에도 손색이 없더군요. 지금은 윈도로는 거의 부팅하지 않습니다. (^.^)/

    오랫동안 장인처럼 한길을 걸어와준 리눅스 커널 및 각종 리눅스 배포판 운영자분들에게 감사하는 마음을 전하고 싶습니다.

  • profile
    행복한펭귄 2016.08.23 21:26

    1990년대, 2000년대, 2010년대 10년 마다의 리눅스의 모습이 얼마나 달라졌는지 전 개인적으로 일일이 거의 모두 체험해보고 사용해 본 사람으로서 엄청난 변화가 있었음을 잘 알고있습니다. 2020년대의 리눅스의 모습은 어떻게될까하고 자못 궁금하기도합니다. ㅋㅋ


    지금 수준에서도 아주 상식적인 수준의 사용에는 거의 문제가 없습니다. 물론 이런 저런 여러 가지 사항을 아주 정밀하게 따지고 들다보면 한도 끝도없는 다양한 얘기들이 나오겠지만, 관점에 따라선 지금 배포판 수준으로도 상식 수준의 일반 대중적인 사용에는 나름 문제가 별로 없다고 보입니다. 물론 개선해야할 것이 다른 OS와 마찬가지로 무진장 많이 있다는 사실은 인정하지만...


    string님과 같이 리눅스를 메인으로 사용하시는 분들이 점점 많아지길 기대합니다. 물론 전 모든 OS를 두루 장단점을 잘 파악해서 자신의 용도에 맞게 잘 사용하라고 항상 말씀드리지만, 솔직하게 말씀드리면 개인적 용도로는 저도 리눅스만으로도 거의 대부분의 가능합니다. 문제가 되는 부분은 대부분이 사실은 외부 자료들과의 호환성 문제때문에 발생하죠. 가장 대표적인 것이 HWP 호환성 문제등이죠. 누구나 다 아시는 것이지만... 그러나 개인적으로 사용하는데는 리눅스 친화적인 성향도 있어서 전 애플로 컴퓨터를 시작했지만 맥보다 리눅스를 더욱 애용하는 중입니다. 하하... 아리러니하게도...


    여하튼 커뮤니티에서 같이 잘 성장해 나갑시다. ㅋㅋ


    아참! 하모니카 리눅스와 같이 대중 친화적인 리눅스를 경험하신 우리 같은 사람들이 일반분들에게 친절하게 리눅스를 안내 보급해줄 사명(?)이 있는 것 같습니다. 좋은 것은 같이 써야죠. 하하

  • profile
    행복한펭귄 2016.08.24 09:19

    재미로 시작한 리눅스, 재미보다 큰 것 주다

    http://www.zdnet.co.kr/column/column_view.asp?artice_id=20160823142312


    글로벌 칼럼 | 리눅스 25주년, 개발 생태계를 돌아보다

    http://www.itworld.co.kr/news/100832


    그냥 재미로 시작한 리눅스... 오픈소스의 대명사가 되다.

    이 자체가 얼마나 아름다운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게시판에 질문하기 전 읽기 - 어떻게 질문을 하는 것이 좋을까? 1 0 Kevin 2019.11.18 12986
671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추천하기 3 0 행복한펭귄 2016.09.04 9958
670 리눅스 백신은 꼭 필요할까? 7 file 0 행복한펭귄 2016.09.04 10798
669 [도움요청] 넘버1리눅스 홈페이지 서버 운영자의 하소연~~ 5 0 행복한펭귄 2016.09.03 6057
668 교회에서 오픈소스 사용자 모임 페이스북 file 0 행복한펭귄 2016.08.31 5705
667 오픈소스 소프트웨어로 통합 사무 환경 구축하기 5 file 0 행복한펭귄 2016.08.31 5711
666 icecast로 인터넷 라디오 서버 구축 3 file 0 행복한펭귄 2016.08.31 6824
665 교회 주보, 프리젠테이션 문서 만들기 0 행복한펭귄 2016.08.31 5751
664 xnViewMP 설치하기 3 0 string 2016.08.31 2419
663 리눅스로 그린오피스 구성하기 1 file 0 행복한펭귄 2016.08.31 5922
662 컨테이너에 대한 언급이 종종 있더군요. 3 0 string 2016.08.25 5898
661 하모니카에 elasticsearch 설치 1 file 0 레인 2016.08.25 2528
660 [의견] 컨설팅을 도입했으면.... 1 0 행복한펭귄 2016.08.24 5649
659 SaaS를 잇는 소프트웨어의 다음 진화 단계 – Open Adoption Software 2 0 행복한펭귄 2016.08.24 5544
658 [질문] MS 파워셸, 맥OS-리눅스서도 쓴다고 하는데 그 의미는? 0 행복한펭귄 2016.08.23 5883
657 [진기명기]리눅스 서버가 단돈 5달러 file 0 행복한펭귄 2016.08.23 5345
» 오픈소스 대명사 리눅스, 탄생 25돌 맞았다 3 file 0 행복한펭귄 2016.08.23 5650
655 구글 퓨샤 2 0 string 2016.08.23 5652
654 윈도우와 리눅스의 파일공유 (NitroShare) 2 0 string 2016.08.23 3467
653 리눅스 시스템 전사적으로 도입하기 0 행복한펭귄 2016.08.21 5644
652 리눅스용 DLP, MDM 시스템 file 0 행복한펭귄 2016.08.21 5749
Board Pagination Prev 1 ... 85 86 87 88 89 90 91 92 93 94 ... 123 Next
/ 123
CLOSE